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책리뷰] 다섯 손가락
    그림책으로 여는 하루 2020. 1. 29. 09:00

     

     

    그림책 표지는 화려하거나 눈에 끄는 그림책표지는 아닙니다.

    그런데

    다섯손가락? 그게 뭐~~라는 생각이 들게 하는 그림책입니다.

     

    다섯 손가락으로 뭘 하려고 그러지? 라는 생각에 얼른 집어든 그림책.

     

    우리는 손가락으로 많은 것을 할 수 있습니다.

    그림책에서도 소개를 했듯 찬성, 반대, 코파는 일 등등...

    나도 일상생활을 하다보면 정말 손가락이 하는 일이 얼마나 중요한지를 알게 됩니다.

    지금 당장 손가락으로 키보드를 치지 않으면 그림책을 소개를 할 수 없고

    또 책을 나를 때 에는 손가락의 힘으로 나르거나 옮기고

    정말 손가락이 하는 일이 참 많습니다.

     

    그리고 두 손으로 하는 일은 손가락이 하는 일보다 훨씬~~많다 라고 소개를 합니다.

    맞습니다.

    누군가를 따뜻하게 안아주기, 누군가에게 도움을 청하기 등등...

    그리고 본문에서 나왔듯이

    더 멋진 세상을 보고 싶다면 우리 스스로 변화를 만들어가야 해.”라는 내용이 있습니다.

    이 문장이 오늘은 많은 울림이 있습니다.

    그리고

    담장에 앉아서 어깨동무하는 친구들의 뒷모습이 어찌나 따뜻해 보이는지요?

     

    지금 우리가 하는 작은 일부터 차근차근 해 나간다면

    다음 세대에 이루지 못해도 그 다음 세대에 변화가 조금씩 일어나지 않을까요?

     

    아이들과 함께 어떤 세상이 멋진 세상이고 무엇을 바꿔야 변화가 일어나는지 오늘은 작은 그림책으로 시작했지만 많은 생각을 하게 되는 그림책이 아닐 수 없습니다.

     

    오늘 우리 어른도 우리 스스로가 무엇을 변화시켜야 더 멋진 세상을 만들어갈 수 있을까요?

     

     

     

    '그림책으로 여는 하루' 카테고리의 다른 글

    [책리뷰] 괜찮아, 넌 할 수 있어!  (14) 2020.01.31
    [책리뷰] 니 꿈은 뭐이가?  (19) 2020.01.30
    [책리뷰] 다섯 손가락  (15) 2020.01.29
    [책리뷰] 난 남달라  (16) 2020.01.28
    [책리뷰] 백 년 묵은 고양이 요무  (8) 2020.01.23
    [책리뷰] 이상한 집  (20) 2020.01.22

    댓글 15

Designed by Tis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