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책리뷰] 처음 학교 가는 날
    그림책으로 여는 하루 2019. 11. 13. 09:00

     

     

    꼬마 곰이 엄마 곰 손을 잡고 처음으로 학교에 가는 날

    첫 등교~~

    얼마나 떨릴까요?

    떨리는 마음이 커서 그런지 아기 곰 역시 학교가기 싫다고 엄마한테 와락~~안기죠?

     

    나도 우리 아이들을 처음 입학할 때 생각이 납니다.

    첫째는 내가 아이보다 엄청 떨었던 생각이 나고

    둘째는 누나가 학교에 가는 걸 봐서 그런지 빨리 학교에 가고 싶다고 노래를 불러서 그런지

    나또한 많이 떨리지 않았던 기억이 납니다.

     

    우리 아기 곰도 엄마 곰 손을 잡고 가기 싫어 하다 학교에 갔더니~

    다른 동물친구들도 나무에 반쯤 숨어있는 모습을 하고 있네요

    나랑 같은 두려움, 떨림이 있는 친구들이 있다는 생각에

    나의 두려움은 많이 작아지는걸 느끼죠

     

    이처럼~ 두려움을 극복 못한다고 다그치고 혼을 낸다면

    아마도 이런 감정이 다시 찾아왔을때 많이 힘들어하고 이겨내지 못할것입니다.

    하지만 옆에서 묵묵히 바라보고 공감해준다면

    스스로가 길을 찾아낼꺼라 확신합니다.

     

    3인 저희 첫째도 요즘들어 학교가기 싫다고 합니다.

    친구 문제가 많이 크겠죠?

    기다림은 정말 힘들고 지치게 만들지만

    그래도 난 우리딸이 스스로 길을 찾을 수 있도록 옆에서 응원과 공감을 해줄꺼랍니다.

    이 엄마 곰처럼 말이죠!

     

    오늘 여러분들도 아이들이 힘들고 지쳐서 엄마 품에 와락 안긴다면 

    "왜 그램~ 다 큰애가." 혹은 "저리가 엄마 바뻐~~"라고 말하지 마시고

    오늘은 그냥 아무 말 없이 우리 아이들을 꼭 끌어안아서

    엄마의 온기를 느끼게 해주는 하루가 되는건 어떨까요?

     

     

     

    댓글 10

Designed by Tistory.